회사소식


회사소식대표이사-이사회 의장 분리, C레벨 경영체제 도입

2018-03-29
조회수 396

세환그룹, 대표이사 - 이사회 의장 분리

- C레벨 경영체제 도입을 통한 전문경영 실현



세환그룹은 2018년 3월 29일 정기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개최했다. 

올해 3월 대표이사 임기가 만료되어 마지막 주총을 진행한 정만채 대표이사/사장은 인사말에서 "세환그룹이 지난해 에너지 부문에 이어 올해 컨설팅부문과 상사부문에 대한 사업조정과 준비된 비지니스모델의 사업화에 따라 사업운영에 전문성과 집중의 필요성이 증가했다"며 "기업은 성장단계에 따라 최적의 체제를 갖추어야 하고 향후 세환그룹에 적합한 체제로서 현재 대표이사와 이사회 의장을 분리하고 기업관리와 사업운영에 전문성을 강화할 수 있도록 주주분들의 변함없는 관심과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주주총회 의결을 통해 정현 신임 사내이사를 선임하고 임기가 만료된 사내이사 중 정만채 대표이사를 사내이사로 중임하였으며 서동환/이충용 사내이사를 기타비상무이사로 선임했다.

또한, 이사회에서는 정현 신임 사내이사를 대표이사로 선출함과 동시에 정만채 사내이사를 이사회 의장으로 선출함으로써 대표이사(CEO, Chief Executive Office)와 이사회 의장을 분리하고, 정만채 사장을 사내 최고운영책임자(COO, Chief Operating Officer)로 선임하여 최고경영책임자와 최고운영책임자에 의한 기업관리와 사업운영을 전문적으로 경영하도록 했다. 

이에 신임 대표이사로 선출된 정현 대표이사는 "더욱 투명해진 의사결정과 사업조직 구조를 갖추고 정도경영을 통해 내실을 다지는 한해로 만들어 가겠다"고 포부를 밝히며 "고객에게 사랑받고 주주이익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사회 의장으로 선출된 정만채 사장은 "이번 회사의 경영관리와 사업운영의 분리는 장단점이 있으나 사업운영에 대한 집중력이 필요한 단계에서 좋은 결정이다고 생각한다"면서 "세환그룹은 재무적 이익에만 국한하지 않고 사회적 기여도를 고려하는 어려운 비즈니스를 만들고 실행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특히, 선한 영향력만을 강조한다고해서 인정받을 수 없는 냉정한 비즈니스 환경에서 올해는 내실을 다져 한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각 부문별 사업분야에서 선도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끝.

(06619)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398, 플래티넘타워 7층

대표이사 :  정현 ㅣ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김종엽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처리방침  ㅣ  온라인 고객센터

전력수요관리시스템  ㅣ  세환그룹 워크플레이스


대표번호 : 02-2088-2550 ㅣ 팩스 : 02-6911-6111 

대외협력 이메일 :  communication@sehwangroup.com 


Copyright ⓒ SEHWANGROUP Inc. All rights reserved.

(06619)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398 BNK디지털타워 7층 ㅣ 대표이사(CEO) :  정현 ㅣ 개인정보보호책임자(CISO) : 김종엽

사업자등록번호 : 215-87-97786 ㅣ 통신판매업번호 : 제2020-서울서초-1151호 ㅣ 지능형전력망사업자등록번호 : 산업통상자원부 제278호

대표번호 : 02-2088-2550 ㅣ 팩스 : 02-6911-6111 ㅣ 대외협력 & 고객상담 이메일 :  communication@sehwangroup.com 

기업소개  ㅣ  이용약관  ㅣ  개인정보처리방침  ㅣ  온라인 문의하기

세환그룹은 벤처기업육성에관한특별조치법 제25조의 규정에 의하여 확인된 벤처기업 입니다. 
Copyright ⓒ SEHWANGROUP Inc. All rights reserved.